본문 바로가기
여행/유럽 여행

네덜란드 바닷가 꼬막캐기 털게잡기

by 댄초이 2021. 4. 20.

유럽 지도, 네덜란드 지도

독일에도 바닷가가 있기는 있는데, 한국과 달리 북쪽에 바닷가가 있어요. 

 

네덜란드 부근의 지도를 한 번 보여드릴게요. 위로는 바닷가, 그 건너편의 영국, 남쪽과 동쪽의 육지로는 벨기에와 독일과 접해 있네요. 

 

 

 

네덜란드 땅 1/4이 해수면보다 낮다고 하던데, 실제 그런지를 체감하기는 어렵지만, 네덜란드를 차로 다녀보면 산을 본 기억이 없어요. 산이 없어요. 

 

자, 이제 재미있는 네덜란드 지도를 보여드릴게요. 

 

 

제가 네모 친 북쪽과 서남쪽 바닷가 보이시죠?

 

특히 서남쪽 바닷가는 정말 아름답습니다.

해수면과 육지의 해발고도가 거의 같고, 산이 없는 평지인데, 도로를 달리다 보면 온 사방이 물길입니다. 네모 친 부분의 하얀색 부분은 바닷물인데, 여러분들이 유튜브나 TV 프로그램에서 보시는 아름다운 네덜란드 풍경 상상하시면 그대로 여기입니다. 저 지역은 유명 관광지인 암스테르담에서는 좀 멀지만, 로테르담과 헤이그(덴하그)는 아주 가까워요. 빨간색 네모 친 부분의 오른쪽 위 모서리 근처가 로테르담과 덴하그가 위치한 곳이에요. 혹시 나중에 그곳으로 관광 가신다면 저는 차를 렌트하셔서 무작정 더 아래로 내려가 보실 것을 추천드려요. 가다가 맘에 드는 곳에 내려서 경치도 즐기고 사람 구경도 하면 좋아요. 

 

초록색으로 표시한 북쪽 바닷가는 저희도 안 가보긴 했는데, 물개가 서식하는 국립공원 같은 곳이라고 하네요. 휴양지이긴 한데, 한국에서 오신 분들에게는 좀 밋밋한 곳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제가 네덜란드 바닷가 풍경에서 한국의 서해안과 조금 비슷하다는 느낌을 받았어요. 동해안같이 수심이 갑자기 깊어지지않고 들어가도 얕은 물 깊이가 서해안과 비슷해요.  

 

저희는 매년 서남쪽 바닷가로 꼬막을 캐거나, 재미로 게를 낚시로 잡기도 하고, 라면도 먹고, 자연산 굴도 따서 먹고, 윈드서핑 구경도 하고, 야외에서 삼겹살과 라면을 먹으러 갑니다. 

 

 

 

꼬막 캐기

네덜란드 바닷가도 조수간만의 차가 꽤 크고, 개펄도 상당히 많습니다. 시간 맞춰와서 조개를 캐고, 삼겹살 먹고 집에 갑니다. 

 

꼬막
파견왔다 지금은 한국으로 되돌아간 지인 가족과 함께 왔었죠. 

한국으로 돌아간 지인 큰아들(위 사진 중간 노란 모자)이 벌써 대학교에 입학했다고 하네요. 세월 참 빠르네요. 내가 반백살이 될 줄은 생각 못했는데, 시간은 한 방향으로만 가네요. 

 

한국의 부모님과 처가댁 어르신들도 오셨었는데, 채집을 어찌나 좋아들 하시는지, 집에 가지 않으시려네요. 낚시를 좋아하시는 장인어른은 다음에 오시면 여기에 1주일 숙박을 잡아 달라십니다. 

 

 

개펄

 

꼬막이 많기 때문에, 1시간 정도 잡으면 꽤 잡습니다. 주로 아시아인들이 와서 많이 채집해갑니다. 어떤 한국인 부부는 오셔서 카라반에서 주무시면서 채집하고 삶아서 젓갈을 담그신다고 하신 적도 있었어요. 좀 과하다는 생각이 들기는 했습니다. 

 

 

털게 낚시

진정한 재미는 털게 낚시입니다. 

낚시라고 할 게 없어요 사실. 부러지지 않을 만한 1미터 정도의 작대기 끝에 끊어지지 않을만한 실을 메고 삼겹살이나 닭고기를 매달아 물에 살포시 넣어두면 게들이 슬금슬금 나와서 덥석 먹어버리죠. 물이 맑아서 게들의 움직임이 다 보이죠. 

 

털게
하얀 부분은 눈이 아니고 기생하는 바다 조개류 같아요. 

 

털게2

 

밑에 사진에 매달려 올라오는 3마리의 털게 보이시나요? 

 

털게3

 

삼겹살에 올라오는 털게예요. 자신의 한 치 앞 운명도 모르고, 물 밖으로 나온 것도 못 느끼나 봐요.

 

털게4

 

짧은 영상 하나 올려봅니다. 

 

 

 

 

어느 날인가는 해수욕장을 갔었는데, 해수욕 때문이 아니라, 거기 있는 방파제에 무수히 많이 있는 자연산 굴과 다양한 조개를 캐기 위해서였죠. 지인과 둘이서 큰 고무통에 마구마구 던져 넣었던 기억이 나네요. 채집은 금방 끝이 나는데, 굴 까기가 여간 고역이 아니었어요. 맛은 기가 막히죠. 

 

네덜란드 사람들이 굴을 먹을 줄 몰라서 그냥 두는 건 아닌 거 같아요. 마트에도 팔거든요. 아마 자연 그대로인 것은 채집하지 않고 그대로 두는 거 같아요.  

 

 

 

 

 

 

댓글27

  • 우렁 각시 2021.04.20 18:53 신고

    아이들이 엄청 즐거워하겠네요 ㅎㅎ
    답글

    • 댄초이 2021.04.20 19:27 신고

      실제로는 어른들이 더 좋아합니다.

      채집은 노동이지만 즐거운 노동이고, 그 이후에 텐트 안이나, 따스한 햇살 아래에서 먹는 삼겹살이나 해산물 라면이 별미죠.

  • Sharklet 2021.04.20 19:21 신고

    우와 ㅋㅋㅋ노다지라는 말이 딱 어울리네요!!!! ㅎㅎ
    답글

    • 댄초이 2021.04.20 19:28 신고

      한국이었으면 아마 씨가 말랐겠지만, 네덜란드인들은 채집을 안하고 놔두니, 몇 몇 아시아 인들의 채집하는 것은 생태계를 파괴할 정도가 아니라 말씀하신대로 노다지에요.

  • 꿈꾸는 치코 2021.04.20 20:09 신고

    갯벌 좋아하는 아이들에겐 더 없이 좋은 현장체험학습이네요.삼겹살 먹겠다고 올라오는 털게도 신기해요..네델란드인은 자연을 보존하는 데 신경을 더 많이 쓰나보네요.한국이었으면 정말 인산인해였을 것 같아요ㅋㅋ
    답글

  • 난짬뽕 2021.04.20 21:35 신고

    그곳에서도 꼬막을 캐고 털게 낚시를 하는군요. ㅎㅎ^*^
    답글

  • 몽하나 2021.04.22 03:40 신고

    정말 많이 잡으셨어요 ㅎㅎ 가족이 화목하고 행복해보여 보는 내내 흐믓합니다.
    답글

  • meestoryus 2021.04.22 07:38 신고

    우와. 꼬막이 엄청나게 많네요. 꽤 큰 통인것 같은데 가득가득!
    꼬막무침 조그만 캔에 십불주고 사먹어요. 열어보면 반도 안들었구요.
    정말 부럽습니다~~
    털게 잡는 영상도 재밌게 봤어요. ㅎㅎ
    답글

  • 투명수채화 2021.04.23 22:30 신고

    서해안 바닷가 모습이네요.ㅎ
    네덜란드에 대한 환상이 있는데요.
    튜울립, 풍차가 아닌 꼬막, 털게네요.ㅋ
    꼬막 삶아 먹으면 맛있죠.
    굴도 삶아 먹으면 맛있고요.
    구경 잘했어요.^^
    답글

    • 댄초이 2021.04.23 22:43 신고

      요즘 풍차는 관광지 특정한 곳에만 남아있고요, 튜립은 정말 많죠. 네덜란드의 대표 수출품이기도 하고요. 네덜란드 여행은 여름에 차로 농촌을 졍처없이 다녀도 좋아요

  • 한빛(hanbit) 2021.04.24 14:29 신고

    우와~ 삼겹살로 텔게를 잡아요?
    진짜 재밌겠네요.
    아이들이 참 좋아하겠습니다.
    아니, 어른도 좋아하지요. 하하하~~
    네덜란드 서남쪽 해안 풍경이 궁금하네요.
    댄초이 님이 아름답다고 하시니 어떤 풍경일까요? 호호호 ^^
    답글

    • 댄초이 2021.04.24 14:55 신고

      나중에 코로나 풀리면, 큰 맘 먹고 유럽여행 한 달 이런식으로 계획해보세요.

      사진을 워낙 잘 찍으시니, 매일 매일을 유투브나 티스토리로 기록하셔도 되고요.

      스케쥴 짜시는 것은 제가 도움을 좀 드리죠 ㅎㅎ. 유럽인들은 차에 자전거 메달고 휴양지로 가서 자전거 타고는 합니다. 같은 식으로 즐기시면 될 듯 ㅎㅎ.

      한국 풍경도 좋지만, 유럽도 나라마다 풍경이 다르기 때문에 여행하기에 좋죠.

  • 참교육 2021.04.25 08:30 신고

    우리나라 젊은이들이 이민 가고 싶어 하겠습니다
    답글

  • 홍형 2021.05.26 03:40

    저혹시 스팟을 알려주실수 있을까요 ?? ㅠㅠ 꼬막이 너무먹고싶은 유학생입니다
    답글

    • 댄초이 2021.05.26 06:07 신고

      제가 구글지도로 찾아봤어요. 꼬막 잡는 곳 으로 들어가는 바다가 보이는 주차장이 있는데, 그 주차장 이름이 parking Grevelingendam, 4675 RB Bruinisee 라고 나오네요. 거기 주차장 들어와서 왼쪽으로 쭉 차로 들어가면 길 둑에 차 주차하고 꼬막 잡으면 되는데, 물 때 잘 맞춰서 가시고, 바람이 적고 해가 나는 날 가세요. 바람불고 추우면 못 있어요. 간단한 텐트나 삼겹살 구워먹을 장비 가지고 가면 좋아요. 친구들하고 좋은 시간 보내시기 바래요! 너무 더운 여름에 가면 안되니까, 6월에 가시면 좋겠네요. 저희는 독일에서 가는 거라, 거기 거의 다 가면 고속도로 번호 N59따라서 Zierkzee 방향으로 가다보면 나와요. 거기서 30분 더 가면, 굴하고 조개가 천지에 널린 작은 해수욕장이 있는데, 거기는 정말 주소찾기가 어려워요 ㅎㅎ.

  • 홍형 2021.05.27 06:52

    아ㅜㅠㅠ 정말감사합니다아 !! 좋은하루되세요 😃
    답글

  • 익명 2021.06.18 05: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댄초이 2021.06.18 06:19 신고

      남쪽에 사신다면 이번 여름에 독일 남쪽 알프스 휴가 가시면 좋겠네요. 제가 올린 글도 있지만, 가르미슈파르텐크르헨 관련 영상이나 독일사이트 잘 찾아보시면 저렴하게 아주 훌륭한 휴가 보내실 수 있어요. 오스트리아 알프스도 좋구요

  • 유청 2021.06.21 16:58

    포스팅 잘 보았습니다! ^^
    덕분에 저희도 올해 네덜란드를 방문해볼까 합니다.
    실례가 안된다면, 갯벌 방문 시간대(오전/오후)를 알 수 있을까요?
    가급적 썰물 시간대에 방문을 하고자 하는데, 6,7월은 대충 몇시쯤 가야 하는지 알고싶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댄초이 2021.06.22 02:14 신고

      갯벌의 시간대는 매일 조금씩 바뀌기 때문에 떠나기 며칠전부터 검색해서 알아보셔야합니다. 구글링하면 쉽게 사이트 찾을 수 있어요. 참고로 제가 위의 어떤 분 댓글에 남긴 주소지에서는 꼬막 비슷한 조개를 캐고 텐트치고 고기 구워먹는 곳이고, 그 주차장에 감자튀김도 팝니다만, 게를 잡는 곳은 다른 곳이에요.

  • 댄초이 2021.06.22 02:13 신고

    갯벌의 시간대는 매일 조금씩 바뀌기 때문에 떠나기 며칠전부터 검색해서 알아보셔야합니다. 구글링하면 쉽게 사이트 찾을 수 있어요. 참고로 제가 위의 어떤 분 댓글에 남긴 주소지에서는 꼬막 비슷한 조개를 캐고 텐트치고 고기 구워먹는 곳이고, 그 주차장에 감자튀김도 팝니다만, 게를 잡는 곳은 다른 곳이에요.
    답글

  • KIM 2022.03.08 21:31

    몇번 와서 봤는데~ 용기내서 댓글 한번 올려요~ 혹시 털게 잡는 스팟 알 수 있을까요?
    답글

  • 댄초이 2022.03.08 23:59 신고

    안녕하세요. 여기가 주소가 따로 없어서 알려드리기가 거의 불가능이네요 ㅜ.ㅜ
    답글

  • 익명 2022.04.07 12:1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